磯上獨鷹[기상독응]물가 바위 위 외로운 매

 

- 李台瑞[이태서]-

 

撲簌忍朝饑[박속인조기]아침에 깃을 치며 굶주림 참고

磯頭獨立時[기두독립시]물 가 바위 위에 홀로 서 있네

草間狐兎盡[초간호토진]풀 섶 여우 토끼 찾을 수 없어

猶應學鸕鶿[유응학로자]가마우지의 낚시질 배우려는지

 

 하늘구경 

 



Posted by 하늘구경 Trackback 0 : Comment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