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자[五子] 도학(道學)의 정종으로 일컬어진 송() 나라의 다섯 유자(儒者)인 주돈이(周敦頤)정호(程顥)정이(程頤)장재(張載)주희(朱熹)를 이른다.

오자[吳子] 오기(吳起)를 말한다. 전국시대 때 전략가로 원래 위()나라 사람이다. 처음에는 노나라에서 장군을 했고 이어서 위()나라로 옮겨 여러 번의 싸움에서 많은 공을 세웠다. 위문후(魏文侯)에 의해 서하(西河) 태수로 임명되었다. 위문후가 죽자 그 뒤를 이어 위무후(魏武侯)가 즉위하자 초나라로 망명했다. 초도왕(楚悼王) 밑에서 영윤(令尹)에 임명되어 초나라의 법률을 개선하고 제도를 혁신시켜 초나라의 국력을 일신시켰다. 도왕이 죽자 오기의 개혁 정치에 불만을 품은 공족들에 의해 살해당했다.

오자[吳子] 오자는 전국(戰國) 시대 오기(吳起)가 저술한 병서(兵書)이다.

오자[五齊] 오제(五齊). 오제는 나물을 잘게 썰어 요리한 다섯 종류의 술안주로 맛좋은 음식이다.

오자서[伍子胥] 오자서는 춘추 시대 초 나라 사람으로 오() 나라에 망명하여 오왕(吳王)을 위해 월() 나라를 급히 치라고 극간하였으나 듣지 않고, 오히려 태재 비(太宰嚭)의 참소에 의해 자결하라는 명이 내려지자, 죽음에 임하여 유언하기를 내 눈을 뽑아서 오 나라 동문(東門) 위에 걸어놓아라. 월 나라가 쳐들어와 오 나라를 멸망시키는 것을 보리라.” 하고 죽었는데, 오왕이 그 말을 듣고 대노하여 그의 시체를 말가죽 부대에 담아 강물에 띄워버렸다. 후에 오 나라 사람들이 그를 불쌍히 여겨 그 강가에 사당을 세워 그를 제사지내고 인하여 그 산을 서산(胥山)이라 명명하였다. 그런데 뒤에 오 나라는 끝내 월 나라에게 멸망당하고 오왕 부차 또한 월 나라 지역인 용동(甬東)에 잡혀가 있다가 결국 죽임을 당했다. <史記 卷六十六>

오자서[伍子胥] 춘추 시대의 초()나라 사람. 이름은 원(). 초나라의 태자소부(太子少傅) 비무기(費無忌)의 모함으로 아버지 오사(吳奢)와 형 오상(伍尙)이 초나라 평왕(平王)에게 처형당하자 오나라로 망명한다. 9년 후 오왕 합려를 도와 초나라의 도읍 영()으로 쳐들어가 평왕의 무덤을 파헤치고 시신을 꺼내어 300대나 매질하고 나서야 원한을 풀었다고 한다.

오자수[伍髭鬚] 무식한 자가 오자서(吳子胥)를 오자수로 잘못 쓴 것을 말한다.

오자인초[誤字因草] 초서로 인해 글자가 그릇됨.

 



Posted by 하늘구경 Trackback 0 : Comment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