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상길 시집

-

저 너머

종이책전자책

 

그리운 것은 다 저 너머에 있고

소중한 것은 다 저 너머로 가네

애써 또 다른 저 너머를 그리다

누구나 가고 마는 저 너머 가네

반응형

해로[薤露] 사람이 죽었을 때 부르는 만가(挽歌)를 이른다. 고금주(古今注) 중권(中卷)에 “해로는 사람이 죽었을 때 부르는 소리이다. 전횡(田橫)의 문인(門人)에게서 나왔는데, 전횡이 자살하자 문인들이 슬퍼하여 그를 위해 비가(悲歌)를 지은 것으로, 사람의 목숨이 풀잎의 이슬방울같이 쉽게 사라지는 것을 노래한 것이다.”라고 하였다.

해로가[薤露歌] 초상 때 죽은 자를 애도하는 노래로서 후세에는 만장을 말한다. 한(漢) 나라 초기 제왕(齊王) 전횡(田橫)이 나라를 잃고 자살하자, 그의 문도(門徒)들이 슬퍼하여 인생은 마치 풀에 맺힌 이슬과 같다고 노래한 데서 나온 것이다. 그 가사에 “부추 위에 맺힌 이슬 어이 쉽게 마르나. 말라도 내일 아침 다시 젖는데. 인생은 한 번 가면 언제나 돌아오나.”라고 하였다. 해로와 호리(蒿里) 2장이 있다. <古今注 音樂>

해로동혈[偕老同穴] 부부의 금슬이 좋아서 살아서는 같이 늙고 죽어서는 한 무덤에 묻힘. 부부가 함께 늙고, 죽어서는 한 곳에 묻힘. 곧 생사를 같이하는 부부의 사랑의 맹세를 뜻한다. 백년해로(百年偕老).

해로사[薤露詞] 나물 잎에 맺힌 이슬과 같다는 뜻으로 만사(挽詞)를 의미한다.

해로편[薤露篇] 만시(挽詩)를 말한다. 옛날 만가(挽歌)에 해로(薤露)와 호리(蒿里)의 2장(章)이 있었던 데에서 유래한 것이다. <搜神記 16>

해마[害馬] 말[馬]의 천성(天性)을 해친다는 뜻으로, 즉 본성(本性)을 해치는 것을 말한다. <莊子 徐無鬼>

해만만[海漫漫] 바다가 망망하다는 뜻인데, 바다 가운데 삼신산(三神山)을 찾아 신선을 구함을 풍자한 시의 제목이다. 풍유(諷諭)에 보임.

해망은조[解網殷祖] 탕 임금이 들판에 나가다가, 사냥꾼이 그물을 사방으로 쳐 놓고 “모든 짐승은 다 내 그물에 걸리라.”고 비는 것을 보았다. 이에 탕 임금은 너무 심하다 여겨서 세 군데를 터놓고는 “피하기 싫은 짐승만 이 그물에 걸리라.”고 빌므로 제후(諸侯)들이 듣고 그의 성덕(聖德)을 찬양하였다. <史記 殷本記>

해망축[解網祝] 탕(湯) 임금이 밖에 나갔다가 어떤 사람이 사면(四面)에 그물을 쳐 놓고 “상하 사방에 있는 짐승이 다 내 그물로 들어오라.”고 비는 것을 보고는, 탕 임금이 삼면의 그물을 걷어 버리고 일면만 남겨 두고서 그 사람에게 다시 “왼쪽으로 가려는 놈은 왼쪽으로 가고 오른쪽으로 가려는 놈은 오른쪽으로 가고 위로 올라가려는 놈은 올라가고 아래로 내려가려는 놈은 내려가라. 나는 나의 명을 범하는 놈만 취하리라.”고 빌도록 했다는 고사에서 온 말이다. <史記 殷紀>

 

반응형

'옛글[古典]산책 > 옛글사전' 카테고리의 다른 글

해분[解紛], 해사[薤詞], 해산도솔[海山兜率], 해삼고[海三枯], 해상유의[海上留衣], 해서[楷書], 해성[諧聲]  (0) 2024.07.18
해낭[奚囊], 해노습득[奚奴拾得], 해당시[海棠詩], 해라[海螺], 해란[陔蘭], 해랑[奚囊]  (0) 2024.06.28
해가[薤歌], 해갑당[蟹甲鐺], 해객조[解客嘲], 해곡[嶰谷], 해구맹[海鷗盟], 해궁[海宮], 해기[薤鄿]  (0) 2024.06.27
항장검무[項莊劒舞], 항주소일[杭州消日], 항풍항우[恒風恒雨], 항하사[恒河沙], 항해금경[沆瀣金莖], 항행[抗行]  (0) 2024.06.24
항아계수[姮娥桂樹], 항아분월[嫦娥奔月], 항액[亢軛], 항왕목중동[項王目重瞳], 항요[恒曜]  (0) 2024.06.21
항사[恒沙], 항산[恒産], 항산사[恒山蛇], 항산항심[恒産恒心], 항성천[恒星天], 항심[恒心]  (0) 2024.06.19
항간[行間], 항기궁자미[恒飢窮子美], 항남[巷南], 항룡유회[亢龍有悔], 항백[巷伯], 항북유[巷北遊]  (1) 2024.06.18
합잠[盍簪], 합종연횡[合縱連橫], 합좌소[合坐所], 합포환주[合浦還珠], 합합[嗑嗑], 합환전[合歡殿]  (0) 2024.06.17
합고[合考], 합구초[合口椒], 합궁[合宮], 합근[合巹], 합덕[合德], 합승거[合乘車], 합영[合穎]  (0) 2024.06.13
함함[嗛嗛], 함향기초[含香起草], 함향봉군[含香奉君], 함화록[㗸花鹿], 함휼[銜恤], 함흥차사[咸興差使]  (0) 2024.06.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