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응형

진황[秦皇] 진시황(秦始皇). 이름은 정(). 만리성(萬里城)을 쌓을 때에 신편(神鞭)으로 돌을 몰아들였다 한다.

진황[秦黃] 황정견(黃庭堅)과 진관(秦觀)은 북송(北宋) 말의 시인인데, 황은 이른바 강서시파(江西詩派)를 개창한 자이며 진관, 장뢰(張耒), 조보지(晁補之), 진사도(陳師道)와 더불어 소동파의 시법을 이었다 하여 소문(蘇門)이라 불렸다.

진회[軫懷] 애통하다. 가슴 아프다.

진회[秦灰] 진 시황(秦始皇)이 시서(詩書)와 백가어(百家語)들의 책을 모두 불살랐으므로, 그 재[]를 말한 것이다.

진효공[秦孝公] 기원전 381년에 태어나서 전 338년에 44세로 죽은 전국시대 때 진나라의 군주다. 영성(嬴姓)에 이름은 거량(渠梁)이고 진헌공(秦獻公)의 아들이다. 기원전 361년에 즉위하여 381년까지 재위했다. 군주의 자리에 오른 후에 온 힘을 다하여 치국에 힘써 진나라를 무시했던 제후들을 마음속으로 깊이 승복시키고 아래로는 령을 내려 인재를 찾았다. ()나라 출신 공손앙(公孫鞅)을 중용하여 기원전 359년과 기원전 351년 두 번에 걸쳐 변법을 시행했다. 이로써 진나라는 급속하게 국력이 신장되어 강대국으로 등장했다. 효공 11년 기원전 350년 함양으로 천도하고 진나라 역사상 최초로 군자를 위한 부세를 징수했다. 대외적으로는 초나라와 화친하고 한나라와 맹약을 맺어 다시 , , 삼국동맹을 맺어 당시 최대 강국이었던 위나라를 동서에서 협공하고자 했다. 여러 번에 걸친 위나라와의 전쟁에서 승리를 거두어 위나라의 안읍(安邑)을 점령하고 낙수(洛水) 이동의 땅을 개척했다. 전국 초기에 초강대국이었던 위나라는 진나라의 동진정책에 밀려 그 도성을 하동의 안읍에서 동쪽의 대량으로 옮겼다. 이로써 위나라는 양나라로 불리게 되었다. 병이 들어 비교적 젊은 나이인 44세에 죽었다.

진효부[陳孝婦] 진효부의 남편은 전장으로 나가게 되자, 효부에게 부탁하기를, “늙은 어머니가 계시니, 내가 만약 못 돌아오는 날이면 그대가 내 어머니를 잘 봉양해 달라.”고 하니, 효부는 그렇게 하겠다.”고 했다. 그 남편이 과연 죽으니, 효부는 시어머니를 더욱 잘 봉양하였다. 효부의 친정 부모가 민망히 여기어 개가(改嫁)하기를 권하니, 효부는 자살하려고 하므로 두려워서 감히 권하지 못했다.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