흰 구름 싸인 곳에 세 칸 집 짓고 사니

앉고 눕고 수행하매 마음 절로 한가하네

돌돌돌 흐르는 물 지혜를 얘기하고

맑은 바람 환한 달에 온 몸이 서늘하네.

 

白雲堆裏屋三間, 坐臥經行得自閑.

백운퇴리옥삼간, 좌와경행득자한.

磵水泠泠談般若, 淸風和月遍身寒. <慧勤>

간수령령담반약, 청풍화월편신한. <혜근>

 

 

 



Posted by 하늘구경 Trackback 0 : Comment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