겨울나비

 

세월은 흐르고 계절은 바뀐단다. 추운 겨울 지나면 새 봄이 오고, 그 꽃은 아니어도 꽃은 또 피고, 네가 바뀌면 세상도 바뀐단다. 따스한 봄 햇살에 가슴 덥히고, 그리워도 다시 하늘을 향해 착한 생명을 팔락이거라.

 

- 안상길 -

 

'♣ 하늘구경 > 나의 졸시[拙詩]' 카테고리의 다른 글

봄, 개울에서  (0) 2013.11.21
새벽 장끼  (0) 2013.11.21
세모독감歲暮獨感  (0) 2013.11.21
서울 구기자  (0) 2013.11.21
대공원에서  (0) 2013.11.21
겨울나비  (0) 2013.11.21
겨울 냄새  (0) 2013.11.21
가을 아욱국  (0) 2013.11.21
유월 애상  (0) 2013.11.21
반백半白 즈음에  (0) 2013.11.21
넋두리  (0) 2013.11.21


Posted by 하늘구경 Trackback 0 : Comment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