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모가 자식을 사랑하고

자식이 부모에 효도하며

형제간에 우애와 공경이 지극할지라도

그것은 당연한 일일 뿐

털끝만큼도 감격할 일이 못 된다.

베푸는 이가 그것을 은덕이라 자부하고

받는 이가 은택으로 여긴다면

그것은 곧

모르는 행인과 같게 되어

문득 거래관계가 되어 버린다.

 

父慈子孝, 兄友弟恭, 縱做到極處,

부자자효, 형우제공, 종주도극처,

俱是合當如此, 著不得一毫感激的念頭.

구시합당여차, 저부득일호감격적염두.

如施者任德, 受者懷恩, 便是路人, 便成市道矣. <菜根譚>

여시자임덕, 수자회은, 편시로인, 편성시도의. <채근담>

 

: 설령, ~일지라도

做到 : 성취하다. 달성하다. 이루다.

極處 : 궁극에 다다른 곳. 또는 맨 끝.

不得 : 동사 뒤에 붙어서, ‘해서는 안 된다할 수가 없다를 나타냄.

市道 : (상인들이 이익을 추구하는) 장사의 상도(常道).

 

 



Posted by 하늘구경 Trackback 0 : Comment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