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드러움은 삶이고 굳음은 죽음이다

 

열자2편 황제17]-

 

죽자가 말하였다.

굳세 지려고 한다면 반드시 부드러운 기운을 지녀야 하고, 강해지려고 한다면 반드시 약한 기운을 보존하여야 한다. 부드러운 기운을 쌓으면 반드시 굳세 지고, 약한 기운을 쌓으면 반드시 강해진다. 그 사람의 기운이 쌓인 것을 보아 그의 화와 복의 근원을 알 수 있다. 본래 굳세다는 것은 나보다 기운이 못한 사람을 이기는 것이다. 만일 기운이 나와 같은 사람을 만나게 되면 반드시 꺾인다. 그러나 부드러운 기운은 나보다 나은 사람을 이김으로 그 힘을 헤아릴 수 없다.

노자가 말하였다.

군대가 강하면 멸망하고 나무가 강하면 꺾인다. 부드럽고 약한 것은 삶의 편이 되고, 굳고 강한 것은 죽음의 편이 된다.

 

列子2篇 黃帝17]-

粥子曰:欲剛必以柔守之; 欲彊必以弱保之. 積於柔必剛, 積於弱必彊. 觀其所積, 以知禍福之鄕. 彊勝不若己, 至於若己者剛; 柔勝出於己者, 其力不可量.老聃曰:兵彊則滅. 木彊則折. 柔弱者生之徒, 堅彊者死之徒.

 

 

 



Posted by 하늘구경 Trackback 0 : Comment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