瀟川詠懷[소천영회]소천에서 회포를 읊다

 

- 金堉[김육]-

 

搖落江村逈[요락강촌형]나뭇잎 지는 강마을 아득 먼데

秋深思渺茫[추심사묘망]가을 깊어 생각은 막막도 하네

荷風將敗綠[하풍장패록]갈 바람에 연잎 푸름 사라지고

菊雨欲催黃[국우욕최황]가을 비에 국화는 더욱 누렇네

邊有憂虞急[변유우우급]변경에는 급급한 걱정 있는데

朝無籌策良[조무주책량]조정은 좋은 계책 내지 못하네

孤吟攀暮景[고음반모경]석양 속에 외로이 읊조리다가

搔首望西方[소수망서방]머리를 긁적이며 서쪽을 보네

 

 하늘구경 

 



Posted by 하늘구경 Trackback 0 : Comment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