학문을 하는 사람은

항상 조심하는 마음을 가지되

한편으로는 활달한 멋을 지녀야 한다.

만약 몸가짐을 지나치게 단속하고

청렴결백하려고만 하다면

그것은 쌀쌀한 가을의 살기만 있을 뿐

따뜻한 봄의 생기가 없는 것이니,

어찌 만물을 자라게 할 수 있겠는가.

 

學者要有段兢業的心思, 又要有段瀟灑的趣味.

학자요유단긍업적심사, 우요유단소쇄적취미.

若一味斂束淸苦, 是有秋殺無春生, 何以發育萬物? <菜根譚/小窓幽記>

약일미렴속청고, 시유추살무춘생, 하이발육만물? <채근담/소창유기>

 

兢業:두려워하여 경계하고 조심함. 兢兢業業의 줄인 말로서, 항상 조심하고 삼가는 것,

瀟灑:작은 일에 구애되지 않고 활달함.

一味:한결같이.

斂束:거두어 단속함. 몸단속을 엄하게 하는 것.

淸苦:지나친 청렴결백.

 

【譯文】做學問的人要有一段兢兢業業的心神才思, 又要有一段瀟然灑脫的情趣意味. 如果一味地收斂約束清貧刻苦, 這樣只有秋天蕭殺沒有春天生機, 如何去萌發培育萬般事物呢?

 

 하늘구경 

 



Posted by 하늘구경 Trackback 0 : Comment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