詠笠[영립]나의 삿갓은

 

- 金炳淵[김병연]-

 

浮浮我笠等虛舟[부부아립등허주]머리에 쓴 내 삿갓 가볍기 빈 배 같아

一着平生四十秋[일착평생사십추]어찌하다 쓰게 되어 사십 평생 흘렀네

牧竪輕裝隨野犢[목수경장수야독]목동은 간편히 쓰고 소 먹이러 나가고

漁翁本色伴沙鷗[어옹본색반사구]늙은 어부 갈매기와 낚시질할 때 쓰네

醉來脫掛看花樹[취래탈괘간화수]취하면 벗어서 걸고 꽃 나무 바라보고

興到携登翫月樓[흥도휴등완월루]흥나면 벗어들고 누에 올라 달을 보네

俗子衣冠皆外飾[속자의관개외식]세상사람들 의관은 겉치레일 뿐이지만

滿天風雨獨無愁[만천풍우독무수]세상의 비바람도 삿갓 있어 걱정 없네

 

 하늘구경 

 



Posted by 하늘구경 Trackback 0 : Comment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