雪夜獨坐[설야독좌]눈오는 밤 홀로 앉아

 

- 金壽恒[김수항]-

 

破屋凄風入[파옥처풍입]칼바람 벽 틈으로 파고들고

空庭白雪堆[공정백설퇴]빈 뜰엔 흰 눈만 언덕을 이뤄

愁心與燈火[수심여등화]등불과 시름을 함께 하는 맘

此夜共成灰[차야공성회]이 밤에 더불어 재가 되겠네

 

 하늘구경 

 



Posted by 하늘구경 Trackback 0 : Comment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