除夜作[제야작]한 해를 보내며

 

- 高適[고적]-

 

旅館寒燈獨不眠[여관한등독불면]쓸쓸한 여관 불 빛 홀로 잠 못드니

客心何事轉凄然[객심하사전처연]나그네 마음은 어찌 이리 처량한가

故鄕今夜思千里[고향금야사천리]고향 그리움에 마음은 천리에 있고

霜鬂明朝又一年[상빈명조우일년]허연 귀밑머리에 내일이면 또 일년

 

 하늘구경 

 



Posted by 하늘구경 Trackback 0 : Comment 0
prev 1 2 3 4 5 6 7 8 9 10 n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