病中遊祖塔院[병중유조탑원]병들어 조탑원에 자적하며

 

- 蘇軾[소식]-

 

紫李黃瓜村路香[자이황과촌로향]자주 오얏 노란 참외 시골길 향기롭고

烏紗白葛道衣凉[오사백갈도의량]검은 비단모자 흰 갈포도복 시원하네

閉門野寺松陰轉[폐문야사송음전]문 닫힌 시골 절은 소나무 그늘로 덮여

欹枕豊軒客夢長[의침풍헌객몽장]처마 밑 베개에 기댄 나그네의 긴 꿈

因病得閑殊不惡[인병득한수불악]병들어 한가하니 달리 나쁠 것도 없고

安心是藥更無方[안심시약경무방]마음 편안하니 약은 더욱 필요 없네

道人不惜階前水[도인불석계전수]도인은 섬돌 앞의 물을 아끼지 않고

借與匏樽自在嘗[차여포준자재상]표주박 빌려주어 맘껏 맛보게 하네

 

 하늘구경

 



Posted by 하늘구경 Trackback 0 : Comment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