敍悶 6首1[서민 6수1]탄식

 

- 金時習[김시습]-

 

心與事相反[심여사상반]내 뜻과 세상일이 서로 어긋나

除詩無以娛[제시무이오]시짓기 말고는 즐길 일이 없네

醉鄕如瞬息[취향여순식]취해서의 별천지는 순식간이고

睡味只須臾[수미지수유]잠자는 맛도 또한 잠깐 사이네

 

切齒爭錐賈[절치쟁추고]악착같은 장사치도 이가 갈리고

寒心牧馬胡[한심목마호]말 기르는 오랑캐도 한심하다네

無因獻明薦[무인헌명천]나라 위해 몸 바칠 인연 없으니

抆淚永嗚呼[문루영오호]눈물 닦으며 긴 긴 탄식만 하네

 

 하늘구경 

 



Posted by 하늘구경 Trackback 0 : Comment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