陶者[도자]기와쟁이

 

- 梅堯臣[매요신]-

 

陶盡門前土[도진문전토]문 앞의 흙을 다 퍼다 기와를 구웠건만

屋上無片瓦[옥상무편와]제 집 지붕 위엔 기와 한 쪽 못 올렸네

十指不霑泥[십지불점니]열 손가락 진흙 한 번 묻히지 않고서도

鱗鱗居大廈[린린거대하]고래등같은 기와집에 사는 이도 있는데

 

 하늘구경 

 



Posted by 하늘구경 Trackback 0 : Comment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