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기상[沂上] 기상은 기수(沂水)의 물가인데, 공자가 여러 제자들에게 각기 자기의 뜻을 말해 보라고 했을 때 증점(曾點)은 대답하기를 늦은 봄에 봄옷이 만들어지면 관을 쓴 자 오륙 인에다 동자 육칠 인과 함께 기수에서 목욕하고 무우(舞雩)에서 바람을 쐰 다음 읊조리며 돌아오겠습니다.”라고 한 데서 나온 말이다. <論語 先進>

  • 기상[旗常] 기상의 기는 교룡(蛟龍)을 그린 기이고, 상은 일월(日月)을 그린 기로서 모두 왕자(王者)의 정기(旌旗)이다.

  • 기상[旂常] ()의 이름인데, 교룡(交龍)을 그린 것이 기(), 일월(日月)을 그린 것이 상()이다. 고대에 왕은 태상(太常)을 사용하고 제후는 기()를 사용했는데, 생전의 공적을 기록하는 의식으로 썼다. 역사서 등을 뜻한다.

  • 기상영[沂上詠] 동문(同門)의 친구들과 함께 교외(郊外)에 소풍(消風)하는 즐거움을 말한다. 논어(論語) 선진편(先進篇)관자(冠者) 5~6인과 동자(童子) 6~7인으로 기수(沂水)에서 목욕하고 무우(無雩)에서 바람 쏘이며 읊조리다가 돌아오겠다.”라는 대목에서 나온 문자다.

  • 기상유맥정성침[期桑留麥正聲沈] 음란한 시 때문에 정성(正聲)이 침체되었다는 말이다. 기상은 시경(詩經) 용풍(鄘風) 상중(桑中)나를 상중에서 만나기를 약속하며, 나를 상궁에서 맞이한다[期我乎桑中 要我乎上宮]”라고 한 말을 인용한 것인데, 이는 남녀가 밀회(密會)한 것을 읊은 시이다. 유맥은 시경(詩經) 王風 丘中有麻언덕에 보리가 있으니, 그 사람 자국이 머무르고 있도다[丘中有麥 彼留子國]”라고 한 시를 인용한 것인데 이 역시 남녀간의 음란함을 읊은 시이다.

  • 기상천외[奇想天外] 보통 사람이 쉽게 짐작할 수 없을 정도로 엉뚱하고 기발한 생각. 보통으로는 생각할 수 없는 기발한 생각이나 그런 모양을 이른다.

 



Posted by 하늘구경 Trackback 0 : Comment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