山中問答[산중문답]왜 산에 사느냐고

 

- 李白[이백]-

 

問余何事栖璧山[문여하사서벽산]왜 산에 사느냐고 내게 묻기에

笑而不答心自閑[소이부답심자한]말없이 웃으니 마음 절로 한가로워

桃花流水杳然去[도화유수묘연거]복숭아꽃 물에 떠서 아득히 가고

別有天地非人間[별유천지비인간]이곳은 별천지 인간세상 아니어라

 

 하늘구경 

 



Posted by 하늘구경 Trackback 0 : Comment 0